포에버21 최대 80%할인…언제까지?

사진. 포에버21 사진. 포에버21

'포에버21'이 온라인 스토어 종료를 앞두고 마지막 재고 정리에 들어간다.

포에버 21은 "한국 공식 온라인 스토어는 오는 29일 오전 10시부로 종료하게 되었다"며 "사이트 종료 후에도 2019년 11월 24일까지 오프라인 스토어인 명동과 홍대 매장에서 Forever21 상품을 구매하실 수 있다"고 밝혔다.

또한 마지막 재고 정리 세일로 최대 80% 할인하는 '마지막 재고 정리 세일'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는 온라인 단독 진행 프로모션이며, 사전 통보 없이 변경 또는 조기 종료될 수 있다.

프로모션 상품은 다른 쿠폰 및 프로모션과 중복 적용되지 않으며, 이벤트 이전 구매에 대한 결제 금액 조정이 불가하다.

또 프로모션 상품이 포함된 주문 건은 쿠폰 사용이 불가하니, 쿠폰 적용 아이템은 따로 결제 후 묶음 배송을 요청하면 된다.

프로모션 상품 반품 시 결제 금액만큼만 환불 처리되며, 반품 배송비는 차감된다.

한편 한인 의류업체 '포에버21'이 최근 파산보호신청을 한 데 이어 대규모 감원으로 구조조정까지 감행하는 등 심각한 경영난에 직면한 것으로 알려졌다.

LA비즈니스저널은 15일(현지시간) 포에버21이 물류센터를 이전하고 직원 1100여 명을 감원하는 등 본격적인 구조조정에 착수한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더불어 전체 직원의 18%에 해다하는 직원 1170명도 감원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관련기사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