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커피 "무료 비트 커피 마시며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즐겨요"

남부대 주경기장 마켓스트리트 내 ICT 체험관에서 손님 맞이에 나선 로봇카페 비트(b;eat). 달콤커피 제공. 남부대 주경기장 마켓스트리트 내 ICT 체험관에서 손님 맞이에 나선 로봇카페 비트(b;eat). 달콤커피 제공.

로봇카페 '비트'가 지구촌 최대 수상 스포츠 축제 '2019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대회' 현장에서 'K-푸드테크' 홍보대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커피 전문 브랜드 달콤커피는 자신들이 개발한 로봇카페 비트(b;eat)가 이 달 28일까지 열리는 '2019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대회' 현장에서 관람객들에게 무료 음료를 제공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남부대 주경기장 마켓스트리트 내 정보통신기술(ICT) 체험관에 위치한 로봇카페 비트는 대회 개막일인 지난 12일부터 2019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성공 개최를 응원하며, 현장을 찾은 국내외 관람객들에게 로봇이 만든 다양한 음료를 서비스하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하고 있다. 달콤커피는 이번 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비롯해, 다음 달 5일부터 18일까지 열리는 전 세계 수영동호인들의 축제인 마스터즈 대회 기간에도 현장에서 비트를 지속 운영할 계획이다.

달콤커피의 '비트(b;eat)'는 커피와 음료 등의 메뉴를 직접 제조, 보관, 폐기까지 처리하는 미래지향적이고 혁신적인 스타일의 로봇카페다. 대회 현장에서 관람객들을 맞이하고 있는 비트 2E(b;eat 2nd evolution)는 AI기능이 탑재된 버전으로 모바일 기반의 음성 주문, 디스플레이를 통한 감정표현, 지능형 CCTV를 통한 영상 분석 등 최적의 운영 솔루션을 제시한다. 또한 고객 기호에 맞는 47가지 메뉴 제공, 시간 당 120잔의 음료 제조 등 소비자 편의성을 대폭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올림픽, 월드컵 등과 함께 5대 메가스포츠 대회로 분류되는 세계수영선수권대회는 2년 주기로 열리는 지구촌 최대 수상 스포츠 이벤트다. 특히 이번 광주 대회의 경우 역대 최대 규모로 전 세계 선수 및 관계자들과 수많은 국내외 관람객들이 대회 현장을 찾은 만큼, 로봇카페 비트가 글로벌 푸드테크를 선도하는 'K-푸드테크' 홍보대사의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으로 기대된다.

달콤커피 사업본부 강영석 본부장은 "수많은 국내외 관람객들이 비트가 음료를 제조하는 모습을 신기하게 바라보며 기념사진을 찍는 등 로봇카페 비트가 ICT 체험관의 핫플레이스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며 "비트가 제공하는 무료 음료를 즐기며 지구촌 최대 수상 스포츠 축제를 더욱 알차게 즐기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