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와 경북도, 지역 기업의 상장 지원 위해 손잡아

이철우(왼쪽) 경상북도 도지사와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이 지난 10일 경북경제진흥원에서 지역 기업의 상장을 지원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거래소 제공 이철우(왼쪽) 경상북도 도지사와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이 지난 10일 경북경제진흥원에서 지역 기업의 상장을 지원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거래소 제공

한국거래소(이사장 정지원)와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는 10일 경북경제진흥원에서 지역 비상장 중소·벤처기업의 증권시장 상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거래소는 지역의 우수 기업에 대해 맞춤형 컨설팅과 기업설명회(IR), 자문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경북도는 지역 스타기업의 발굴과 함께 자금조달, 인력확보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경북 비상장기업에 대한 실질적인 상장지원 플랫폼이 마련될 것"이라고 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