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지능형공장 정보기술협의회 발족

"스마트공장 구축을 위한 제도개선 및 발전방향 등 모색"

지능형공장 정보기술협의회(회장 배복환 ㈜더블유비에스 대표)는 지난 15일 대구테크노파크 모바일융합센터에서 발족식을 가졌다. 대구테크노파크 모바일융합센터 제공 지능형공장 정보기술협의회(회장 배복환 ㈜더블유비에스 대표)는 지난 15일 대구테크노파크 모바일융합센터에서 발족식을 가졌다. 대구테크노파크 모바일융합센터 제공

지능형공장 정보기술협의회(회장 배복환 ㈜더블유비에스 대표)가 최근 대구테크노파크 모바일융합센터에서 발족식을 갖고, 대구지역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스마트공장 보급 확산에 본격 나섰다.

스마트공장은 제품 원료 공급에서부터 완제품에 이르기까지 모든 제조 과정에 정보통신기술(ICT)을 적용, 최적화된 생산·품질관리 체계를 구축한 공장이다. 대구시는 2022년까지 국비 1천억원을 투입, '스마트공장 보급·확산 사업'을 통해 1천800개 이상의 스마트공장을 구축할 계획이다.

배복환 회장은 향후 활동방향에 대해 "스마트공장 구축을 위한 제도 개선 및 발전방향 모색, 공급기업 간 소통 창구 역할, 공급기업 육성 및 홍보 등을 진행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최석권 대구테크노파크 모바일융합센터장은 "성공적인 스마트공장 보급과 확산에는 지역 공급기업의 노력과 역량이 절대적으로 중요하다"며 "스마트제조혁신센터를 중심으로 지역 공급기업 육성과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발족식에는 협의회 회원사를 비롯해 20여 공급기업 대표들과 대구시·대구경북중소벤처기업청·IT여성기업인협회 등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해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