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상의 FTA활용지원센터, 지역기업 대상으로 FTA컨설팅 지원

수출시 필요한 서류 발급 지원.. 지난해 지역 48개사 수혜

대구상공회의소 FTA활용지원센터는 15일부터 지역 소재 수출기업과 협력업체를 대상으로 '2019년도 FTA 컨설팅 지원사업'을 진행한다.

대구상의는 신청기업에 관세사 등 전문가를 매칭해 FTA를 활용한 판로 확대를 돕기로 했다.

지원사업은 원산지확인서 사전확인과 인증수출자 지정 컨설팅이 핵심이다. 원산지확인서 사전확인 사업은 지역 기업들이 원산지 판정에 신뢰성을 확보하도록 FTA활용지원센터 명의의 확인결과서를 무료 발급한다.

대구상의는 제 3의 기관이 원산지 확인서의 적합성을 검토·확인해 결과서를 발급하는 만큼 지역 기업들의 발급 부담을 덜고 신뢰성을 더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지난해 이 사업으로 48개 지역기업과 115개 품목이 지원을 받았다.

원산지 인증수출자 지정 컨설팅사업은 원산지증명서 발급 시 수출기업의 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 있도록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원산지 인증수출자로 지정되면 제출서류 간소화 등의 혜택을 받는다.

신청을 희망하는 기업은 대구상의나 대구FTA활용지원센터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해 이메일이나 우편, 팩스로 접수하면 된다. 컨설팅 비용은 무료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