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10억불 규모 그린본드 발행…친환경 사업 확대

SK하이닉스는 10억 달러 규모의 '그린본드'를 발행했다고 14일 밝혔다. SK하이닉스는 10억 달러 규모의 '그린본드'를 발행했다고 14일 밝혔다.

SK하이닉스는 친환경 프로젝트에 사용하는 10억 달러 규모의 그린본드(Green Bond)를 발행했다고 14일 밝혔다.

그린본드는 신재생에너지와 에너지 효율화, 환경오염 예방 등 친환경 관련 사업만 사용할 수 있는 특수목적 채권이다.

SK하이닉스는 이번 그린본드 발행으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가속이 붙을 전망이다.

앞서 SK하이닉스는 지난해 말 SK 주요 관계사들과 함께 국내 기업 최초로 RE100(사용하는 전력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조달) 동참을 선언한 바 있다.

이번 그린본드 발행에는 전 세계 230여 개 기관 투자자로부터 54억달러의 주문이 들어오는 등 관심을 끌면서 발행규모를 당초 계획했던 5억달러에서 10억달러로 두 배 확대했다.

SK하이닉스는 그린본드 발행으로 마련한 재원을 친환경 사업에 적용할 예정이다.

회사 측은 "반도체 산업에서 중요한 물관리를 위해 신규 최첨단 폐수 처리장 건설과 용수 재활용 시스템 구축 프로젝트에 재원을 사용할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IT 산업 전반의 탄소 배출 저감을 위해 '저전력 SSD'(Solid State Drive, 낸드 기반 저장장치) 개발 사업 등 다양한 프로젝트도 추진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