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BMW 320d 경기 하남서 주행중 돌진, 약국 건물 내부까지 부수고 2명 부상

BMW 320d 경기 하남서 주행중 돌진, 약국 건물 내부까지 부수고 2명 부상

BMW 320d 승용차가 약국 건물을 부순 뒤 내부로 돌진해 2명이 부상을 입었다. 교통사고 이미지. 매일신문DB BMW 320d 승용차가 약국 건물을 부순 뒤 내부로 돌진해 2명이 부상을 입었다. 교통사고 이미지. 매일신문DB

BMW가 이번에는 주행중 화재가 아닌 돌진 사고로 주목받고 있다. 최근 화재 사태 탓에 교통사고 소식까지 함께 눈길을 끄는 모양새다.

경찰에 따르면 10일 낮 12시 30분쯤 경기 하남시 덕풍동에서 이모(57·여)씨가 몰던 BMW 320d 승용차가 약국 건물을 부순 뒤 내부로 돌진했다. 이 사고로 운전자 이씨가 다치고 약국 직원 A(40·여) 씨가 부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 사고는 BMW 320d 차량이 약국 맞은편에 있는 지하주차장에서 지상으로 올라와 요금을 내는 과정에서 갑자기 약국 쪽으로 속도를 내 돌진하면서 발생했다.

이에 경찰은 운전자 부주의 등 다양한 원인에 가능성을 두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