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역사] 1906년 3월 2일 이토 히로부미 초대 조선통감 취임

을사조약에 따라 조선에 설치된 통감부의 초대통감으로 이토 히로부미가 부임했다. 이토는 부임 다음 해 고종을 강제 퇴위시키고 대한제국의 군대를 해산하는 등 조선을 일본에 합병하려는 통감부의 음모를 차근차근 실행해 나갔다. 그러나 통감의 임무를 끝내고 일본의 추밀원 원장으로 복귀한 이토 히로부미는 1909년 10월 26일, 30세의 청년 지사 안중근의 총탄에 절명하고 만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