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창청춘맨숀, 3월 매주 토요일 ‘수창청춘극장’ 공연

재즈·대중음악·뮤지컬·국악 등 콘서트 진행

6일 오후 4시 수창청춘맨숀에서 공연하는 '롱아일랜드재즈밴드' 공연 모습. 수창청춘맨숀 제공 6일 오후 4시 수창청춘맨숀에서 공연하는 '롱아일랜드재즈밴드' 공연 모습. 수창청춘맨숀 제공

재즈, 대중음악, 뮤지컬, 국악 등 청년예술가들의 에너지를 느낄 수 있는 '수창청춘극장'이 3월 한 달 동안 매주 토요일 수창청춘맨손에서 진행된다.

첫째 주인 6일 오후 4시 A동 1층 무인 북 카페에서는 '롱아일랜드재즈밴드'가 '롱아일랜드재즈밴드와 함께하는 진실게임 콘서트'란 제목의 공연을 선보인다. 어린 시절 누구나 한 번쯤 친구들과 해봤을 '진실게임' 놀이를 재즈 콘서트에 적용해, 현장에서 들려주는 관객들의 고민거리를 즉흥연주로 풀어내는 신개념 '즉흥적 재즈 토크 콘서트'다.

'코맨스밴드'의 공연 모습 '코맨스밴드'의 공연 모습

 

13일 오후 4시 무인 북 카페에서는 한편의 로맨스 스토리가 담긴 코맨스밴드의 공연이 펼쳐진다. '코맨스밴드'의 'LOVE in 수창: Romance? No, Comance!'는 만남과 설렘, 이별과 미련의 감정을 코맨스밴드의 자작곡과 다양한 커버 곡을 들려준다.

20일 공연하는 '흥 뮤지컬 쇼 콰이어' 단원들 20일 공연하는 '흥 뮤지컬 쇼 콰이어' 단원들

 

20일에는 오후 4시부터 B동 2층 전시장에서 흥이 넘치는 젊은 예술단체 '흥 뮤지컬 쇼 콰이어'가 '액자 속의 뮤지컬 이야기'란 제목으로 기존의 클래식한 예술 단체의 모습을 탈피해 신나는 뮤지컬의 매력을 보여준다. 영화 '라라랜드', 뮤지컬 '드림 걸즈', 뮤지컬 '영웅' 등 유명한 뮤지컬 넘버를 활용해 동화 구연과 퍼포먼스를 결합한 차별화된 공연을 펼친다.

'영남해금앙상블'의 공연 모습. '영남해금앙상블'의 공연 모습.

 

마지막으로 27일 오후 4시에는 C동 3층 옥상 공간을 활용해 '영남해금앙상블'이 '현의 노래' 공연을 선보인다. 영남대 해금 전공 졸업생과 재학생들로 이뤄진 '영남해금앙상블'은 이번 공연에서 전통음악부터 현대음악에 이르는 다양한 레퍼토리를 연주한다.

이 밖에 수창청춘극장은 매주 토요일 오후 1시부터 수창청춘맨숀 C동 3층 휴게공간과 온라인 회의 플랫폼 줌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을 위해 '집+쿡+파티+++ 함께하는 홈파티'란 주제로 캔들 만들기(최윤경 작가), 피냐타 만들기(서승희 작가), 비건 브루스케타 만들기(미소 작가), 하트쿠션 만들기(이은실 작가) 등 다양한 시민문화예술교육을 진행한다. 이번 공연과 체험을 위해서는 대구시 통합예약시스템을 통해 사전예약을 해야 한다. 공연 문의 053)252-2570, 교육 문의 053)252-2568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