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서문화재단 '달서구미술협의회전-봄은 온다'전

회원 작품 70여점 선보여

이정기 작 '봄은 올꺼야' 이정기 작 '봄은 올꺼야'

대구 (재)달서문화재단 웃는얼굴아트센터는 26일(화)부터 DSAC 달서 인 아트 '달서구미술협의회전-봄은 온다'전을 연다.

이번 초대전은 봄의 향연과 따뜻한 계절의 아름다운 여운을 작가마다 다양한 장르로 표현하는 게 특징이다. 전시는 추영태의 황금 매화 작품을 비롯해 이정기 작가 등 회원 작품 70여점으로 구성됐다.

달서구미술협의회는 2010년부터 미술을 통해 달서구의 문화 환경 개선을 위한 사업과 미술교육, 체험사업, 문화유적 답사와 더불어 기타 미술 교류 행사를 열어 지역에 봉사하기 위해 설립됐다.

매년 전시회를 열고 한마음 아트페스티벌 등의 개최로 장애 미술인 후원 활동도 하는 이 협의회는 현재 120명의 작가가 참여하고 있으며, 지역민의 문화적 욕구를 충족시키고 대구의 미술창작활동을 대외적으로 알리는 활동을 하고 있다. 전시는 2월 10일(수)까지. 053)584-8720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