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오페라하우스 16일 2021년 신년음악회

유명 오페라 아리아와 중창·합창 등 대채로운 구성
객석 오픈 및 생방송·유튜브 생중계 동시 진행

2019년 대구오페라하우스 제야음악회 공연 장면. 대구오페라하우스 제공 2019년 대구오페라하우스 제야음악회 공연 장면. 대구오페라하우스 제공

 

대구오페라하우스의 '2021 신년음악회–D‧Opera with 강석우'가 16일 오후 3시에 열린다.

새해들어 관객과 함께하는 첫 '대면' 공연인 신년음악회는 문화예술전문채널 'arte TV' 생방송과 대구오페라하우스 공식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user/doh2013)을 통해 실시간으로 생중계된다.

배우 강석우가 사회를 맡고, 현 베하필하모닉 예술총감독 겸 상임지휘자인 김봉미가 지휘하는 이번 신년음악회는 오페라 '세비야의 이발사', '카르멘', '리골레토', '나비부인' 등 2020년 대구오페라하우스 무대를 빛낸 작품 속 유명 아리아를 중심으로 꾸며진다. 또 오페라 '탄호이저'의 '대행진곡'과 같은 합창곡, '봄의 소리 왈츠', '무제타의 왈츠'를 비롯한 왈츠 모음곡 등 희망적인 새해를 힘차게 여는 곡들이 준비돼 있다.

이날 공연에는 소프라노 마혜선, 이경진, 이윤경, 메조소프라노 박소진, 손정아, 테너 김동녘, 김성환, 박신해, 바리톤 서정혁, 임봉석, 허호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성악가들이 대거 출연한다. 또 대구오페라하우스 상주단체 디오오케스트라와 대구오페라콰이어가 희망찬 분위기의 음악을 연주한다. 특히 2019 음악춘추콩쿠르와 예원음악콩쿠르 바이올린 전체부문 1위를 수상한 바이올리니스트 김서현(13) 양이 출연해 '카르멘 환상곡'을 독주로 선보인다.

박인건 대구오페라하우스 대표는 "클래식 공연의 감동을 가장 잘 느낄 수 있는 방법은 무대와 마주하는 것이지만, 많은 분들이 공연을 감상하실 수 있도록 생중계로도 준비했다"며 "새해에는 더 많은 공연과 더 쾌적한 극장 환경을 갖춰 여러분을 모시겠다"고 말했다.

티켓 예매는 대구오페라하우스 전화(053-666-6170) 및 홈페이지(www.daeguoperahouse.org / ticketpark.com)를 통해 하면 된다. 1만~3만원.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