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아양아트센터 “새롭고 품격있는 센터 만들 터”

솔리스트 앙상블 공연 모습. 아양아트센터 제공 솔리스트 앙상블 공연 모습. 아양아트센터 제공

 

아양아트센터는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공연이 취소, 변경되면서 문화예술 향유기회를 잃은 구민들을 위해 올해는 ▷구민들과 소통할 수 있는 정착형 지역축제 및 버스킹 사업 ▷유수한 해외 단체 초청 공연 ▷지역 예술단체와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추진하기로 했다. 1천100석 규모의 넓은 공연장을 활용해 클래식 마니아들이 기대할 만한 명품 공연을 비롯해 가볍게 즐길 수 있는 토크 클래식까지 다양한 관객층을 수용할 수 있는 기획 공연을 준비하고 있다.

'아양핸드메이드축제'를 기획해 생활 미술인(공예, 조각)들의 전시 및 체험행사를 통해 구민 간 소통의 기회를 제공한다. 또 정기적으로 했던 '동촌조각축제'를 '동촌예술제'로 이름을 바꿔 더욱 다채롭고 풍성한 축제로 진행한다. 이와 함께 아양아트센터 개관 17주년을 기념해 동구 명소를 알릴 수 있는 작가의 특별전 등도 계획하고 있다.

바이올리스트 클라라 주미 강 바이올리스트 클라라 주미 강

 

피아니스트 김선욱 피아니스트 김선욱

 

3월쯤에는 정상급 대중가수 및 클래식 연주가들이 펼치는 '신춘음악회'를 시작으로 성악가들의 무대인 '솔리스트 앙상블' 연주, 지역 예술단체와의 '콘서트 오페라', 콘서트 하우스와 연계한 대구시립합창단 및 시립교향악단 초청 연주 등을 준비하고 있다. 여름에는 지역생활예술인들을 위한 '아양 썸머 아트 페스티벌 축제'가 있고, 가을과 겨울에는 '김선욱&클라라 주미 강 듀오 콘서트'와 해외 명문 오케스트라 초청공연 등이 예정돼 있다.

김기덕 아양아트센터 관장은 "구민들과 더 많이 소통하고 함께 만들어 가는 품격 있는 아양아트센터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