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남부교육지원청, ‘남부 학생 디자인교육 프로젝트’ 제16회 전시회

사회적 불안을 생활 디자인으로 극복하다

대구학생문화센터 e-갤러리에서 학생과 학부모들이 '남부 학생 디자인교육 프로젝트' 전시회를 관람하고 있다. 대구학생문화센터 e-갤러리에서 학생과 학부모들이 '남부 학생 디자인교육 프로젝트' 전시회를 관람하고 있다.

대구남부교육지원청(교육장 최수환)은 18일부터 21일까지 4일간 대구학생문화센터 e-갤러리에서 '남부 학생 디자인교육 프로젝트' 우수 작품 전시회를 개최한다. 16주년을 맞은 올해는 '학생 디자이너의 슬기로운 코로나19 생활'을 주제로 한 3D프린팅, 봉제, 입체조형물, 웹툰 및 디자인화 그리고 공간설치 작품 등 44편(초등학생 17편, 중학생 27편)이 전시된다.

이번 전시회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디자인 체험캠프와 경연대회를 프로젝트형으로 변경해 디자인싱킹을 통해 학생 스스로 문제를 찾고 최종 작품을 제작하도록 준비했다. 학생들의 아이디어 신청서로 예선대회를 거쳐 44편의 최종 작품 제작 대상자를 선정하고, 자기 주도적으로 작품을 완성하도록 재료비를 지원했다.

남부교육지원청은 창의적인 디자인교육을 위해 2005년부터 지속적으로 학생 디자인교육 사업을 펼쳐오고 있다.

2011년부터는 디자인교육 관련 다양한 프로젝트 중심의 활동으로 운영하는 '디자인교육 2011 프로젝트' 사업으로 확대해 교사 연수와 디자인 체험캠프를 함께 열어, 학생과 교사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최수환 교육장은 "학생 디자이너가 남부교육지원청의 전통 있는 대회를 통해 코로나19로 불안한 사회에 창의적인 생활 아이디어로 극복해가자는 메시지를 던지고 있다"며 "학생들이 미래인재형 인성 함양 기회를 더 많이 가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전시장 운영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점심시간(정오~오후 1시)에는 관람할 수 없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