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역사] 1959년 8월 10일 우장춘 박사 별세

박상철 일러스트레이터

세계적인 육종학자 우장춘 박사가 61세를 일기로 별세했다. 일본에서 태어난 그는 극심한 빈곤과 주위의 차별적 학대 속에서 중·고교를 마치고 동경제국대학에서 '종의 합성'이란 논문으로 농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1950년 귀국한 우장춘은 일본에 의존하던 채소 종자를 완전 자급할 수 있도록 하여 6·25전쟁 후 식량난 해결에 크게 기여했고 전력을 기울여 후학을 양성했다.

박상철 일러스트레이터 estlight@naver.com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