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종상영화제 '기생충' 5관왕…정유미·이병헌 주연상

영화 '기생충' 포스터. 매일신문DB 영화 '기생충' 포스터. 매일신문DB

대종상도 '기생충'에 다관왕의 영예를 선사했다.

3일 오후 서울 그랜드워커힐호텔에서 진행된 제56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에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5관왕을 차지했다. 모두 11개 부문에 이름을 올린 가운데 절반을 차지한 것. 최우수작품상, 감독상, 시나리오상, 여우조연상, 음악상을 수상했다.

기생충은 올 초 아카데미영화제에서 4관왕(감독상, 각본상, 작품상, 국제영화상)을 차지했다. 감독상과 작품상이 겹치는 부문이다.

이 밖에도 82년생 김지영, 백두산, 극한직업, 벌새 등 흥행에 성공하고 작품성을 인정 받은 다수 작품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여우주연상은 '82년생 김지영'의 배우 정유미, 남우주연상은 '백두산'의 배우 이병헌이 받았다. 여우조연상은 '죄 많은 소녀'의 배우 전여빈이, 남우조연상은 '극한직업'의 배우 진선규가 탔다.

다음은 수상 결과

▷ 최우수작품상 기생충

▷ 감독상 봉준호(기생충)

▷ 여우주연상 정유미(82년생 김지영)

▷ 남우주연상 이병헌(백두산)

▷ 여우조연상 이정은(기생충)

▷ 남우조연상 진선규(극한직업)

▷ 신인여우상 전여빈(죄 많은 소녀)

▷ 신인남우상 정해인(유열의 음악앨범)

▷ 신인감독상 김보라(벌새)

▷ 의상상 이진희(안시성)

▷ 미술상 서성경(사바하)

▷ 시나리오상 한진원·봉준호(기생충)

▷ 음악상 정재일(기생충)

▷ 편집상 이강희(엑시트)

▷ 조명상 전영석(사바하)

▷ 기획상 김미혜·모성진(극한직업)

▷ 촬영상 김영호(봉오동 전투)

▷ 기술상 진종현(백두산)

▷ 공로상 신영균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