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북구문화재단 감성사운드극 '리틀 뮤지션'

21일(토), 22일(일) 어울아트센터

감성사운드극 '리틀 뮤지션' 감성사운드극 '리틀 뮤지션'

 

(재)행복북구문화재단 어울아트센터(대표 이태현)는 시즌기획의 마지막 공연으로 온 가족이 함께하는 감성사운드극 '리틀 뮤지션'을 21일(토), 22일(일) 이틀간 어울아트센터 함지홀에서 개최한다.

감성사운드극 '리틀 뮤지션'은 중앙아시아 민담을 소재로 한 그림동화 '작은 악사'를 다양한 악기연주로 재탄생시킨 음악극이다. 작품 스토리는 해님이 얼어버려 추위에 휩싸인 채 어둡고 슬퍼진 세상을 스스로 구하기 위해 작은 악사가 피리하나 들고 해님을 찾아 여행을 떠난다는 내용으로, 여정에서 만난 친구들과 동물들의 마음을 아름다운 연주로 녹이며 그들과 함께 얼어붙은 해님을 구하는 어린 악사의 고군분투 모험담을 담았다.

객석 뒤에서부터 불어오는 으슬으슬 바람소리, 커다란 대야 속 첨벙첨벙 시원한 물소리, 망가진 비디오테이프가 들려주는 숲 소리 등 곳곳에 숨겨진 스피커와 배우들이 직접 만드는 생생한 음향효과는 아이들의 상상력과 오감을 자극하고, 배우들이 직접 들려주는 아름답고 경쾌한 라이브 연주는 관객들의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감성사운드극 '리틀 뮤지션' 감성사운드극 '리틀 뮤지션'

 

또한 기발한 상상력으로 중앙아시아 벌판의 눈보라와 얼음, 그리고 한 줌의 햇빛이 그림책을 뚫고 튀어나온 듯 무대 위에 펼쳐지게 되는데 객석에 앉은 부모님과 아이들은 잠시 동안 디지털 기기를 벗어나 아날로그 소품으로 만들어 지는 환상의 세계를 경험하게 된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한 회를 영어버전으로 편성해 별도의 한국어 자막을 제공한다. 어렵지 않는 대사와 아름다운 노랫말로 영어를 배우는 어린이들에게는 공연관람과 더불어 영어 실력을 확인해보는 좋은 기회가 될 예정이다.

감성사운드극 '리틀 뮤지션'은 '2018 에던버러프린지 페스티벌 어린이공연 베스트3 선정', '2019 중국 상해 K-뮤지컬 로드쇼 쇼케이스 선정', '2017 이란국제아동청소년연극제 연출상, 연기상, 음악상, 무대미술상 4관왕'을 수상한 작품이다.

이재진 행복북구문화재단 문화사업본부장는 "어울아트센터 시즌기획의 마지막 공연으로 아이들과 어른들이 함께 할 수 있는 작품을 선택했데 여러 단체들의 예매가 이어지고 있다"며 "지역민들이 공연과 함께 따뜻한 연말을 맞이하시길 바란다" 고 전했다.

공연 시간은 21일(토) 오전 11시, 오후 2시/ 22일(일) 오후 2시(총3회). 문의 053)320-5120.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