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아트피아 상주음악가 시리즈 Ⅱ '첼리스트 김호정 실내악 시리즈'

12일(목) 오후 7시 30분 수성아트피아 무학홀… 정상급 솔리스트들과 함께 펼치는 무대

 

수성아트피아 상주음악가 첼리스트 김호정 수성아트피아 상주음악가 첼리스트 김호정

올해 두 번째 수성아트피아 상주 음악가 시리즈 '첼리스트 김호정 실내악 시리즈'가 12일(목) 오후 7시 30분 수성아트피아 무학홀에서 열린다.

'수성아트피아 상주음악가 시리즈'는 대구경북 출신 예술가 가운데 전문성과 역량을 갖춘 국내 정상급 음악인을 선정, 타 지역 및 기관과 교류하면서 음악인과 극장 브랜드 가치를 함께 끌어올리고자 운용하는 프로그램이다.

수성아트피아 상주음악가 첼리스트 김호정 수성아트피아 상주음악가 첼리스트 김호정

2019 수성아트피아 상주음악가인 첼리스트 김호정은 서울대 음악대학과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모차르테움 국립음대, 독일 쾰른 국립음대를 졸업했다. 제29회 동아음악콩쿠르와 한국일보콩쿠르, 인천시향콩쿠르, 월간음악콩쿠르에서 각각 1위로 입상했다.

유학 중에는 스위스 제네바 국제콩쿠르 세미 파이널리스트, 독일 쾰른 호넨 국제콩쿠르 3위에 입상했고 쥬네스 월드 오케스트라, 잘츠부르크 캄머필하모니, 프랑크푸르트 방송교향악단, 쾰른 챔버오케스트라 단원과 코리안 심포니 수석, 서울시립교향악단 수석대행으로 활동했다. 대구시립교향악단, 서울시향, 인천시향, 부산시향 등 국내 주요 오케스트라와 협연했으며 매년 독주회 등 40회 안팎의 다양한 장르 연주회를 열고 있다.

현재 경북대학교 예술대학 교수로 후학을 양성하고 있으며 수성아트피아 상주 음악가로지난 3월 수성아트피아 기획공연인 마티네 콘서트 협연무대와 6월 독주회를 개최했다.

이번 공연에서는 쥐스마이어의 '퀸텟 D장조'(SmWV 602)와 모차르트 '플루트 콰르텟 D장조'(KV 285), 하르트만 '파가니니 주제에 의한 변주곡'(Op. 1), 차이코프스키 현악 6중주 d단조 '플로렌스의 추억'(Op. 70)을 연주한다.

국내 최정상급 연주자인 바이올린 양성식(독일 심포니아베를린 예술감독)·양승희(추계예대 교수)·함지민(에라토앙상블), 비올라 한연숙(이데아콰르텟)·이신규(클럽M), 첼로 이정란(트리오제이드), 플루트 윤혜리(서울대 교수), 오보에 곽연희(뮌헨라디오방송오케스트라 객원)가 함께 실내악 무대를 꾸민다.

일반 1만5천원, 학생 1만원, 문의 053)668-1800.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