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대한사랑 역사광복 전국 순회 대구 특강

17일(토) 오후 3시 매일신문사 8층 강의실

(사)대한사랑의 역사광복 전국 순회 대구 특강 포스터. (사)대한사랑 제공 (사)대한사랑의 역사광복 전국 순회 대구 특강 포스터. (사)대한사랑 제공

(사)대한사랑(이사장 박석재) 17일(토) 오후 3시에 매일신문사 8층에서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대한사랑 역사광복 전국 순회 특강'을 연다.

이번 특강은 '대한국인(大韓國人)에 고함'이라는 타이틀로 광복 후 74년이 지나도록 떨쳐내지 못한 식민사관의 실체를 고발하고 참된 한국사로서의 'K-history'를 알리며 진정한 한류문화를 제시한다.

1부에는 인하대 고조선연구소 복기대 교수가 강사로 나서 '두개의 고려 국경, 어느 쪽이 사실인가' 주제로, 2부는 한국 천문연구원 3·4대 원장을 지낸 박석재 이사장이 강사로 나서 'K(Korea)-history, K-spirit, K-cosms'를 강연한다.

박 이사장은 "일본강점기 때 일제가 조선사를 쓰면서 적용한 식민사관이 해방된 지 70년이 넘도록 바뀌지 않은 현실을 직시하고 이제라도 식민사관을 청산해야 할 때"라고 말했다.

이날 행사는 (사)독립유공자유족회, 미래로 가는 바른역사협의회, 세계환단학회가 후원하며 STB상생방송이 협찬한다. 053)982-2255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