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알' 정인이 편 관련 실언에 김새롬 "경솔함 반성"

방송인 김새롬 SNS 캡쳐 방송인 김새롬 SNS 캡쳐

방송인 김새롬이 홈쇼핑 방송 중 SBS TV '그것이 알고 싶다' 정인이 사건 후속 편에 대해 실언을 한 것을 두고 사과했다.

앞서 김새롬은 지난 23일 홈쇼핑에 출연해 "지금 '그것이 알고 싶다' 끝났나요? 지금 그게 중요한 게 아니다"며 시청자들에게 상품 구매를 독려했다.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국민적 관심을 끈 16개월 입양아 학대 사망 사건 정인이 이야기의 후속편을 방송 중이었다.

김새롬은 비난이 쏟아지자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의 ('그것이 알고 싶다') 주제가 나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다"고 입을 열었다.

그러면서 "몰랐더라도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나 자신에게도 많은 실망을 했다"며 "질타와 댓글을 새기며 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겠다"고 사과했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