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류가 만들어내는 인류의 생명과 문명의 방향

KBS1 '다큐 인사이트' 3월 19일 오후 10시

KBS1 TV '다큐 인사이트'가 19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지구의 자전축 23.5도의 기울기는 순서를 바꿔가며 얼어붙는 북극과 남극, 해류가 연결시킨 생명과 문명의 이동을 만들어 낸다. 그리고 인간은 그 안에서 문명의 방향을 깨닫는다.

인도네시아를 중심으로 바다를 누비며 살아가는 바자우(the Bajau)족은 나무를 깎아 만든 물안경을 쓰고 작살로 물고기를 사냥하며 살아간다. 바다의 집시라고 불리는 이들이 육지에 오르는 건 세 가지 경우뿐이다. 무역을 하거나 카누를 만들 때 그리고 장례를 위해 시신을 땅에 묻기 위해서이다. 바람과 조류에 해박한 지식을 가진 그들은 2천 년 전 8천㎞가 넘는 인도양을 건넜다. 아프리카의 마다가스카르에 도착한 그들의 카누엔 엄청난 대이동의 비밀이 담겨 있다.

페루 이카 사막에 멀리서 찾아온 손님이 있다. 남극에 서식하던 훔볼트 펭귄이 어떻게 적도 부근의 사막까지 오게 되었을까? 그리고 왜 적도를 넘어 북반구로는 나아가지 못한 것인지 깊은 바다는 그 비밀을 알고 있다. 오늘도 두꺼운 지방층을 입은 펭귄은 뜨거운 열기를 견디며 사막을 누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5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