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이성민 "내가 한 거 아냐", 해명한 사연은?

출처: SBS '미운 우리 새끼' 출처: SBS '미운 우리 새끼'

19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배우 이성민이 출연해 입담과 반전 예능감을 뽐낸다.

이성민은 그동안 배정남과 함께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해 큰 웃음을 선사한 바 있다. 이에 어머니들은 이성민이 스튜디오에 등장하자 "매일 보던 가족 같다"며 격한 환영을 보냈다. 이에 이성민도 화끈한 입담으로 스튜디오를 달아오르게 했다.

그런가하면 이성민은 밖에서는 명품 배우지만 집에서는 아내와 딸 사이에서 이중생활을 할 수밖에 없는 사연을 고백해 귀를 기울이게 했다. 특히 그는 딸을 보면서 "전생에 이 아이한테 내가 크게 잘못한 게 있는 것 같다"고 생각한 적 있다는 등 솔직한 이야기로 어머니들의 웃음은 물론 공감까지 자아냈다.

유쾌한 입담을 펼치던 중 이성민의 분통을 터트린 상황도 벌어져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성민은화면을 보면서 "저건 내가 한 게 아니다"라며 극구 해명까지 했다는 후문이다.

배정남 뿐만 아니라 어머니들과도 찰떡 호흡을 자랑한 이성민의 솔직 입담은 19일 오후 9시5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방송된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