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 '영스트리트' DJ 발탁…연인 정소민과 바통터치

사진제공=SBS 사진제공=SBS

그룹 엠블랙 출신 배우 이준이 SBS 파워FM(107.7MHz) '영스트리트'의 DJ로 발탁됐다.

16일 '영스트리트' 제작진은 기존 DJ 정소민의 바통을 이어받아 이준이 새로운 DJ로 발탁, 오는 20일 첫 방송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제작진은 "이준은 진지함 그리고 순수한 매력까지 갖춘 좋은 DJ가 될 것이며 다양한 청취자들과 소통하며 서로에게 공감과 위로를 나눌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준은 '라디오라는 매체가 지닌 따뜻함이 이준과 청취자 모두에게 긍정적인 에너지를 줄 것'이라는 제작진의 진심 어린 제안에 소집해제 후 복귀 첫 활동으로 라디오로 선택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이준의 라디오 진행은 연인인 배우 정소민의 뒤를 이은 것이기에 더욱 화제를 모았다.

한편 이준의 소속사 프레인글로벌 측은 "이준이 오는 19일 소집해제 이후 오는 20일부터 SBS 파워FM '영스트리트'를 통해 팬 여러분과 만날 예정"이라며 "군 복무를 기다려 주신 팬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건강한 모습으로 인사드리겠다"고 설명했다.

'영스트리트'는 매일 저녁 8시부터 두 시간 동안 방송된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