텍사스 추신수, 달궈진 방망이 터뜨렸다. 시즌 5호 홈런 쾅!

시즌 첫 번째 4안타 경기 기록까지 세워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가 3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방문경기 중 8회초 담장 밖으로 날아가는 공을 바라보고 있다. 텍사스가 4-8로 패했다. 연합뉴스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가 3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방문경기 중 8회초 담장 밖으로 날아가는 공을 바라보고 있다. 텍사스가 4-8로 패했다. 연합뉴스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가 달궈진 방망이를 터뜨렸다.

추신수는 시즌 5호 홈런을 포함해 올 시즌 처음으로 한 경기에서 안타 4개를 치면서 물오른 타격감을 과시했다.

추신수는 6일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의 T모바일 파크에서 열린 2020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원정 경기에 5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추신수의 방망이는 첫 타석부터 터졌다. 2회 선두 타자로 나와 좌전 안타로 출루한 추신수는 0대2로 뒤진 4회에는 1사 주자 1루 상황, 3루수 앞 번트 안타로 출루했다.

추신수는 6회에도 좌전 안타를 추가했고 2대5로 끌려가던 9회 초 우중간 펜스를 넘어가는 솔로 아치를 그렸다. 시즌 5호 홈런으로 지난 4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경기 이래 이틀 만에 또 홈런을 쳐냈다. 추신수는 시즌 타점을 15개로 늘렸다. 추신수는 4타수 4안타의 불꽃타를 터뜨리고 타점과 득점을 1개씩 수확하면서 시즌 타율은 0.198에서 0.229로 올랐다. 텍사스는 3대5로 경기에서는 패배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