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 사전 등록 명단 발표

삼성라이온즈 구자욱, 박해민, 오승환 등 11명, 상무 심창민까지 모두 12명 이름 올려
해외파 최지만, 박효준 포함, 류현진, 추신수, 김광현은 제외

출처 KBO 출처 KBO

2020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 사전 등록 명단이 17일 발표됐다.

KBO 각 소속 구단 선수와 상무, 해외파 선수까지 모두 111명이 이름을 올렸다. 이중 삼성라이온즈 소속 선수는 현재 상무에서 뛰고 있는 심창민까지 포함 12명이 포함됐다.

KBO는 김시진 기술위원장과 기술위원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12일 야구회관에서 '2020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 사전 등록 명단 선발을 위한 기술위원회를 개최하고 사전 등록 명단 선수들을 확정했다.

이번 명단은 최종 엔트리 선발을 위한 사전 등록 명단으로 여기에 이름을 올린 선수들 내에서만 올림픽 최종 엔트리 구성이 가능하므로 인원 제한 없이 폭넓게 검토해 선발했다.

포지션 별로는 투수 53명, 포수와 1루수 각 6명, 2루수와 3루수 각 7명, 유격수 8명, 외야수 24명 등이 뽑혔다.

올림픽 대표단에는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과 박효준(뉴욕 양키스) 등 가능성이 높은 해외파 선수가 이름을 올렸다. 하지만 류현진(토론토)과 추신수(텍사스), 김광현(세인트루이스) 등 메이저리그 소속팀에서 활약하고 있는 선수는 사실상 제외돼 올림픽 무대에서는 볼 수 없을 전망이다. 메이저리그 주축으로 활동하고 있는 선수들은

2020 시즌 데뷔하는 신인 선수 중 정구범(NC), 소형준(KT), 남지민(한화) 등도 명단에 올랐다.

삼성에선 투수 선발로 우규민 백정현 최채흥과 투수 불펜에 오승환 장필준 최지광 심창민(상무)이 등록됐다. 또 포수 강민호, 2루수 김상수, 3루수 이원석, 외야수 구자욱 박해민이 각각 포함됐다.

KBO는 지난 16일 사전 등록 명단을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에 전달했으며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는 사전 등록 자료를 대한체육회에 제출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