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울진 캠핑장서 가스폭발...4명 중경상

휴대용 가스버너 폭발 50대 중경상

울진군 야영장 가스폭발 사고 현장. 경북소방본부 제공 울진군 야영장 가스폭발 사고 현장. 경북소방본부 제공

16일 오후 8시쯤 경북 울진군 근남면 수산리 염전야영장에서 휴대용 부탄가스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50대 부부 2쌍 가운데 3명이 크게 다치고, 1명이 경상을 입어 울진의료원과 삼척의료원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텐트안에서 고기를 굽던 중 부탄가스가 폭발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울진군 야영장 가스폭발사고 현장. 경북소방본부 제공 울진군 야영장 가스폭발사고 현장. 경북소방본부 제공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