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영덕군 축산항 어선 화재

정박 중 갑자기 불…주위 어선에 옮겨붙어
다행히 인명피해 없어

19일 새벽 발생한 어선 화재로 정박 중인 주위 어선들에 불이 옮겨 붙으며 퍼지고 있다. 울진해양경찰서 제공. 19일 새벽 발생한 어선 화재로 정박 중인 주위 어선들에 불이 옮겨 붙으며 퍼지고 있다. 울진해양경찰서 제공.

19일 오전 1시 50분쯤 경북 영덕군 축산면 축산항에 정박 중이던 어선 A호(29t·연안연승·제주선적)에서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화재가 발생했다.

울진해양경찰서에 따르면 당시 정박 중이던 선박들이 워낙 가까이 붙어있어 불은 주위 어선 3척에 옮겨붙는 등 계속 퍼져나간 것으로 알려졌다.

울진해양경찰서는 신고 접수 즉시 해경구조대, 축산파출소, 경비함정 등을 현장에 급파해 인접 선박을 대피시켰다. 또 119소방대와 함께 합동으로 화재를 진화해 약 4시간만인 오전 5시 50분쯤 어선 4척의 화재를 모두 진화 완료했다.

다행히 이날 어선에는 선원들이 타고 있지 않아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화재로 일부 파손된 A호는 침몰 방지를 위해 배수펌프를 이용해 물을 배수하고 있다.

해경은 A호 선주와 주변 목격자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