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인과 다투다 흉기 휘두른 30대 긴급체포

대구 동부경찰서 전경. 매일신문DB 대구 동부경찰서 전경. 매일신문DB

대구 동부경찰서는 지인과 다투다가 흉기를 휘두른 혐의(살인미수)로 A(35) 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4일 오후 11시 56분쯤 대구 동구의 한 오피스텔 방에서 지인 B(45) 씨와 개인적인 문제로 다툼을 벌이다가 격분해 흉기로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15일 오후 동대구역에서 A씨를 긴급 체포해 조사를 이어갈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상세한 사건 경위와 내용은 조사가 더 필요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