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 사택 변압기 폭발로 3명 부상

변압기 교체 작업 중 폭발
협력사 직원 3명 2도 화상 입어

한수원 울진 사택에서 변압기가 교체작업 중 폭발해 근로자가 부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신동우 기자 한수원 울진 사택에서 변압기가 교체작업 중 폭발해 근로자가 부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신동우 기자

29일 오전 10시 54분쯤 경북 울진군 북면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 사택에서 변압기가 폭발해 직원 3명이 부상을 입었다.

울진소방서 등에 따르면 당시 사택 변압기 교체작업 중 갑자기 폭발이 일어나 작업 중이던 한국전력 협력업체 직원 A(56) 씨 등 3명이 화상이나 골절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폭발로 인한 화재는 발생 30여 분만인 오전 11시 21분쯤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부상자들과 목격자를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