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지진 또 이어질까? 20일 2.0→21일 3.9→?

상주 지진 또 이어질까? 20일 2.0→21일 3.9→?. 기상청 날씨누리 상주 지진 또 이어질까? 20일 2.0→21일 3.9→?. 기상청 날씨누리

상주에서 최근 지진이 잇따라 발생, 향후 지진 내지는 여진이 이어질 지 여부에 대한 관심이 높다.

기상청에 따르면 어제인 20일 오전 0시 38분 40초쯤 경북 상주시 남서쪽 11km 지역에서 규모 2.0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 지진은 심야에 발생한데다 태풍 다나스 북상 등의 여파로 덜 주목받은 편이다. 또한 최대진도가 가장 약한 'I'(대부분 사람들은 느낄 수 없으나 지진계에는 기록됨)이었기 때문에 이를 감지한 사람도 적었다.

이어 오늘인 21일 오전 11시 4분 18초쯤 경북 상주시 북북서쪽 11km 지역에서 규모 3.9의 지진이 발생했는데, 최대진도 'IV'(실내에서 많은 사람이 느끼고, 일부가 잠에서 깨며, 그릇, 창문 등이 흔들림)를 기록, 전국 곳곳에서 지진을 감지할 수 있었다.

최대진도 높아 상주 지진 전국에서 많이 느꼈다. 기상청 최대진도 높아 상주 지진 전국에서 많이 느꼈다. 기상청
상주 지진, 전국 계기진도정보. 기상청 상주 지진, 전국 계기진도정보. 기상청

아울러 상주에서는 올해 들어 7월에 지진이 첫 발생한 것이며, 또한 이틀 연속으로 잇따른 것이다.

지진의 규모가 크고, 진도도 높았던데다, 지진이 이틀 연속 발생했다는 점에서 일부 주민들은 앞서 같은 경북의 경주와 포항에서 잇따랐던 지진 연속 사례가 상주에서도 발생하는 것은 아닌 지 우려하고 있다.

기상청은 향후 여진 등 지진 관련 정보를 기상청 날씨누리 홈페이지 등을 통해 참고해 줄 것을 부탁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