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포항 펜션 화재 고교생 1명 연기흡입 부상, 생명에 지장없어

친구끼리 놀러와 10명 투숙, 주방쪽서 난 불이 확산

18일 오전 포항 남구 구룡포읍 한 펜션에서 발생한 화재를 소방관들이 진압하고 있다. 포항남부소방서 제공. 18일 오전 포항 남구 구룡포읍 한 펜션에서 발생한 화재를 소방관들이 진압하고 있다. 포항남부소방서 제공.

18일 오전 3시 20분쯤 포항 남구 구룡포읍 한 펜션 객실에서 불이나 건물 1개 동을 태운 뒤 2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이 화재로 객실 투숙객 A(17) 군이 연기를 마셔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객실에는 A군과 친구 등 고등학생 10명이 묵고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주방 쪽에서 불이 나기 시작해 밖으로 대피했다는 투숙객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