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동 퀵보드 충전 중 과열, 중구 고시원 화재

3명 연기흡입으로 병원 치료

화재가 난 고시원 내부 모습. 대구 중부소방서 제공 화재가 난 고시원 내부 모습. 대구 중부소방서 제공

대구 중구의 한 고시원에서 불이 나 사람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2일 대구 중부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49분쯤 중구 상서동 한 고시원 4층 방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이곳 거주민이 자체적으로 소화기를 이용해 진화했고, 출동한 소방관들이 잔불을 정리하면서 5분여만에 완진됐다.

이 불로 거주민 7명이 대피했고, 이 중 3명이 연기를 흡입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생명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방 내부에서 전동 퀵보드를 충전하던 중에 과열해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중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