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방암 투병 日배우 '오카에 쿠미코' 코로나19로 사망

오카에 쿠미코.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 오카에 쿠미코.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

일본 여배우 '오카에 쿠미코'가 23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에 감염돼 사망했다. 향년 63세.

일본 언론들은 이날 오전 5시 20분쯤 도쿄 한 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해 있던 오카에 쿠미코가 숨졌다고 보도했다.

20일 전인 지난 3일 발열 증상을 보인 오카에 쿠미코는 6일 증세가 악화돼 병원 중환자실에 입원,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를 받아왔다.

오카에 쿠미코는 지난해 말 유방암 초기 진단을 받았고 올해 1~2월 방사선 치료를 받는 등 기저질환을 갖고 있었다. 암 치료에 면역력이 약해진 상태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것.

오카에 쿠미코는 1975년 일본 TBS 드라마 '오미즈'로 데뷔한 후 다수 드라마와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했다. 한국에 잘 알려진 지브리 애니메이션 '고양이의 보은'에서 목소리(주인공 어머니 '요시오카 나오코' 역) 연기를 하기도 했다.

애니메이션 '고양이의 보은' 중. 오른쪽이 오카에 쿠미코가 목소리 연기를 맡은 캐릭터. 네이버 영화 애니메이션 '고양이의 보은' 중. 오른쪽이 오카에 쿠미코가 목소리 연기를 맡은 캐릭터. 네이버 영화

앞서 일본에서 연예인으로는 국민 코미디언으로 불리는 시무라 켄이 지난 3월 30일 코로나19로 인해 향년 70세로 사망한 바 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