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키워드] 한국산 팽이버섯

최근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홈페이지에 올라온 한국산 팽이버섯 사진. 미 CDC 최근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홈페이지에 올라온 한국산 팽이버섯 사진. 미 CDC

최근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홈페이지에 한국산 팽이버섯이 올라와 12일 화제였다.

한국 농산물을 소개한 게 아니라, 이 팽이버섯을 먹고 미국에서 현재까지 4명이 목숨을 잃었다는 안내였다.

CDC는 "미국에 수입돼 판매된 일부 한국산 팽이버섯이 리스테리아균에 오염됐다"며 "수입업체를 통해 전량 회수할 방침이다. 절대 섭취하지 말아달라"고 밝혔다.

CDC에 따르면 이 팽이버섯을 먹고 미국 17개 주에서 36명이 식중독에 걸렸고, 이 중 4명이 사망했다. 또한 임신부 6명 가운데 2명이 유산했다고 설명했다.

리스테리아균은 임산부와 고령자에게 특히 위험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