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삿포로 술집 폭발로 화재 "40여명 부상"

16일(현지시간) 일본 북부 홋카이도의 중심도시 삿포로에 있는 한 식당이 폭발 후 불길에 휩싸인 가운데 소방차량이 출동해 있다. 이날 오후 삿포로 도요히라 구의 한 술집 건물이 폭발한 뒤 무너져 40여명이 다쳤다. 연합뉴스 16일(현지시간) 일본 북부 홋카이도의 중심도시 삿포로에 있는 한 식당이 폭발 후 불길에 휩싸인 가운데 소방차량이 출동해 있다. 이날 오후 삿포로 도요히라 구의 한 술집 건물이 폭발한 뒤 무너져 40여명이 다쳤다. 연합뉴스

일본 북부 홋카이도(북해도) 삿포로의 한 식당에서 16일 폭발이 발생, 40여명이 다쳤다고 교도, AP통신 등이 보도했다.

이들 보도에 따르면 16일 오후 8시30분쯤 삿포로 도요히라구 히라기시의 한 술집 건물이 폭발, 무너져 40여명이 다쳤다고 현지 경찰을 인용해 전했다. 건물이 폭발하면서 화재도 발생했다.

부상자는 총 41명으로 알려졌다. 이 중 1명은 심각한 상태로 전해졌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