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에어부산·제주항공…대구는 '저가항공' 각축장

프란치스코 교황 방북, 김정은 결정에 달렸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과연 북한을 방문할지, 간다면 방북시기는 언제쯤 될 것인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프란치스코 교황은 우리 시간으로 18일 오후 교황청에서 이뤄진 문재인 대통령과의 면담에서 "북한의 공식 초청장이 오면 갈 수 있다"고 말했다. 방북 의향이 있음을 확실히 한 것으로 교황청의 관례대로 공식 초청장까지 주문했다.교황이 초청장을 받겠다고 함에 따라 교황 방문 일정은 김정은 위원장의 공식 초청장 발송을 통해 논의가 급물살을 탈 것으로 보인다.공식 초청장이 있는 것과 없는 것은 전통적으로 형식과 절차를 중시하는 교황청의 의사 결정 과정에서 큰 차이가 있다. 일반적으로 교황의 해외 방문은 개별 국가 정상의 초청과 함께 그 나라 가톨릭 대표 단체인 주교회의 차원의 초청이라는 두 가지 조건이 충족되고, 교황이 이를 수락해야 가능해진다.김 위원장의 공식 초청장 발송이 가능할지에 대한 의문도 있다. 종교를 아편으로 보면서 종교활동을 철저히 통제하는 사회주의체제의 특성에다 수령체제라는 독

"월성1호기 폐쇄 피해 속출"- "지역경제 타격 없다"

DGB지주 이사회가 은행장 후보 추천권 규정 개정

대구은행 노조 "지주 중심 지배구조 개편 중단"

대구 '제조업 수출' 8.1% 늘고, 경북은 줄었다

"軍공항 이전 연기시키는 지자체장 권한 견제"

봉화 총기난사 70대, "나라 구하고자" 황당 발언

대구경북 주말나들이 정보 "여기 다 모였네"

'마지막 길' 떠나는 김창호 대장…히말라야 원정대 영결식

'저 산은 내게 내려가라 내려가라 하네/ 지친 내 어깨를 떠미네/ 아 그러나 한 줄기 바람처럼 살다가고파…'(양희은 '한계령' 중)눈부신 가을 하늘과 선명하게 물든 단풍잎, 은행잎으로 뒤덮인 캠퍼스에 '바람처럼 살다간' 산(山) 사나이들을 떠나보내는 슬픔이 깔렸다.19일 오후 서울시립대 대강당에서는 히말라야 다울라기리 산군(山群) 구르자히말 남벽 직등 신루트 개척에 나섰다가 참변으로 세상을 떠난 김창호 대장 등 원정대원 5명의 합동 영결식이 엄수됐다.유족과 산악 관계자, 일반 추모객 등 300여명이 자리해 김 대장, 유영직(장비 담당), 이재훈(식량·의료 담당), 임일진(다큐멘터리 영화 감독), 정준모(한국산악회 이사)씨와 작별을 고했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이재오 자유한국당 선임고문 등도 참석했다.시작 약 10분 전 가수 양희은의 곡 '한계령'이 흘러나오는 가운데 유족들의 손에 들려 들어오는 사진 속 5명의 대원은 모두 미소짓고 있었다.대원들의 약력이 소개된 뒤 상영된 추모

"최저임금 인상 역풍 KDI 경고, 정부가 무시"

학교 식중독 식자재 64%, 농수산유통공사서 납품

PC방 살인사건 담당의 "살아도 사는 것 아냐…"

바람 잘 날 없는 조계종…이번엔 포교원장 횡령?

은행 돈 떼먹고 2,345명 이민…미회수액이 무려

'JSA 비무장화' 지뢰제거 완료…내주 병력·초소 철수

팔공산 멀다면 앞산 자락길…"가을 만끽하세요"

대구시는 단풍이 아름다운 길, 사색'산책하기에 좋은 길 등 도심에서 쉽게 가을의 정취와 낭만을 즐길 수 있는 장소를 '추억의 가을길'로 선정했다.시는 이곳의 낙엽을 쓸지 않고 그대로 놔둬 시민들이 낙엽을 밟고 거닐 수 있도록 했다. 10월 단풍의 계절을 마음껏 만끽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드라이브를 즐기며 가을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곳으로 팔공산 일대의 팔공로(공산댐~백안삼거리~도학교)와 팔공산순환도로(팔공CC삼거리~파계사 삼거리)가 대표적이다. 이곳은 단풍나무, 은행나무 등의 단풍길로 드라이브하기에 안성맞춤이며, 드라이브와 더불어 팔공산 올레길과 갓바위 등산로가 인접했다.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갓바위집단시설지구에서 열리는 팔공산 단풍축제는 덤이다.팔공산이 멀게 느껴진다면 앞산 자락길을 추천한다. 앞산 자락길은 고산골(남구 봉덕동)에서 달비골(달서구 상인동)까지 산자락을 따라 연결되어 있으며, 경사가 완만해 어린 아이들과 함께 가볍게 가을 숲길을 걸어볼 수 있다.가족 혹은 연

"車부품업체 47% 영업적자…산업 생태계 붕괴 위기"

野, 기재위 국감서 "부자증세 포퓰리즘" 맹공

문 대통령, 지지율 62%…지난주보다 3%p 하락

민화협 남북 공동행사, 내달 3,4일 금강산서 개최

'라돈 침대' 원료 모나자이트 3.35t 행방 '깜깜'

보스턴, '디펜딩 챔프' 휴스턴 꺾고 WS 진출

미국프로야구 보스턴 레드삭스가 5년 만에 월드시리즈(WS) 우승에 도전한다.작년 월드시리즈 정상에 오른 휴스턴 애스트로스는 월드시리즈 문턱인 챔피언십시리즈에서 보스턴에 발목을 잡혀 2년 연속 우승 기회를 잡지 못했다.보스턴은 19일(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메이드 파크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ALCS·7전 4승제) 5차전에서 휴스턴을 4대1로 제압했다.이 승리로 ALCS 전적 4승 1패를 기록한 보스턴은 2013년 이후 5년 만에 월드시리즈 진출을 확정했다. 보스턴은 2013년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를 꺾고 월드시리즈 정상에 올랐다.보스턴은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NLCS) 승자와 월드시리즈에서 맞붙는다.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밀워키 브루어스에 NLCS 전적 3승 2패로 월드시리즈 진출에 한발 앞서 있다.디펜딩 챔피언 휴스턴은 원정 1승 1패에 이은 홈 3연패로 씁쓸하게 가을야구를 마쳤다.보스턴 선발투수 데이비드 프라이스는 6이닝 동안 볼넷

'13년 만에 ' 양상문, 롯데 1군 사령탑 복귀

하위권 팀의 비애…롯데·kt·NC 감독 교체, 단장도 대거 사임

대구CBS '소망콘서트', 윤복희·김세환 감동 무대

김동영이 추천하는 '일본 자전거 여행 7 코스'

[운세] 29세 말띠, 맘에 쏙 드는 친구 만나 마음이…

숫자로 조선 읽은 사람, 이쾌대 친형 이여성'  

방탄소년단과 7년 재계약, 방시혁은 누구?

그룹 방탄소년단이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 하면서 기획사 대표 방시혁에 대한 궁금증이 쏟아지고 있다.방시혁은 서울대 미학과를 다니던 중 1994년 유재하 음악경연대회에서 동상을 받으며 가요계에 발을 담궜다.이후 박진영에게 발탁돼 JYP엔터테인먼트에 들어가 비의 데뷔곡 '나쁜남자'를 비롯해 god '하늘색 풍선', '프라이데이 나잇'(Friday Night), '기차', '왜', '장미의 전쟁', '사랑이 영원하다면', '모르죠', '0%' 백지영 '총 맞은 것처럼'과 '내 귀에 캔디', 에이트(8eight) '심장이 없어', 2AM '죽어도 못 보내' 등이 히트곡을 탄생시켰다.JYP를 나온 방시혁은 2005년 빅히트엔터테인먼트를 설립했으며, 2013년 방탄소년단을 데뷔시켰다.5년 만에 이들을 초대형 보이그룹으로 성장시켰지만 그는 초반에 멤버들을 혹독하게 트레이닝 시키기로 악명이 높았다.정부는 그 공로를 높이 사 '2017 대한민국 콘텐츠대상' 시상식에서 해외진출유공 문화교류

화낸거 미안하다고 간식주면…"개 성격 버려요"

"웅진도독부 안 쳤다면, 한반도는 당나라 땅?"

[내가 읽은 책] '모든 순간이 너였다'/하태완

정동극장 가무악극 '에밀레' 경주 홍보 '톡톡'

천주교 '공동체와 구역의 날', 성김대건기념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 [영상] 경부고속도로 금호JC 부근 화물차 화재

  • [포토뉴스] 제1회 경북 청년 농산업 창업 박람회

  • "AI 생매장, 예방적 살처분 중단!"

  • 2018 가을여행주간 대구지역 할인혜택…"이월드·팔공산 케이블카·스파밸리·힐크레스트"